Shalom!!!

주님의 귀하신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엘라싱 선교회를 기억하십니까?

우리 한국 침례교회가 시작된 것은 1889년 펜익 선교사님이 한국에 오시면서 부터입니다. 하지만 최초의 침례교회인 공주, 강경, 칠산 교회는 엘라싱 선교회에 의해 설립됩니다. 엘라싱 선교회는 미국 클라멘트 가 침례교회의 싱 집사가 자신의 외동딸 ‘엘라싱’을 기념하여 세운 선교회입니다. 싱 집사 부부는 신앙이 아주 훌륭했고, 그의 딸도 어린 나이지만 세계 선교를 꿈꾸는 소녀이었습니다. 하지만 엘라싱은 어린나이에 병이 들어 세상을 떠나게 됩니다. 그녀는 자신에게 돌아올 유산을 모두 선교를 위해 쓰이길 원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싱집사는 담임목사님과 이를 상의했고, 담임목사님인 고든은 ‘엘라싱 기념 선교회’를 만듭니다. 이 선교회를 통해 남한에 최초의 교회가 설립됩니다.

터키에서도 엘라싱과 같은 마음으로 하나님께 옥합을 깨뜨리신 선교사님 한 분이 계십니다.

저희 선교부(침례교해외선교회,FMB) 소속으로는 터키에서 가장 오래된 선교사님입니다. 그분의 성함은 최ㅇㅇ 선교사입니다. 97년도에 49살의 나이로 남편과 아들과 함께 터키에 오신 선교사님이십니다. 최선교사님은 터키에서 아나돌루 교회를 개척하셨고, 66세가 되는 지금도 왕성하게 사역하고 계십니다. 최선교사님과 저희들은 같은 교단 선교사이고, 함께 공부를(선교학 박사과정) 하고 있습니다. 최선교사님과 저희들은 종종 공부를 마치면 함께 신학교 사역을 해 보자고 했습니다. 이유는 터키 신앙인들이 2년간 기숙사 생활하면서 신앙훈련을 받고 사역자의 자질도 갖추게 한 후 교회를 개척할 수 있도록 돕는 다면 터키의 복음화가 더 진보할 거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믿음이 좋은 터키인 지도자 주변에는 믿는 터키인들이 계속적으로 생기는 것을 보았습니다. 소수라 할지라도 선교사들보다 이들이 더 터키인들에게 영향력을 제대로 줄 수 있기 때문이었습니다. 잠정적으로 2014년에 신학교를 시작하는 것으로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그리고 2013년 10월 어느 날 최선교사님이 진지하게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선교사님 우리 이제 신학교 시작해 봅시다.

내가 우리 집을 신학교를 위해 드리고 싶어요.

제가 터키에서 집을 살 때 ‘이 집은 반드시 하나님을 위해 사용하고 싶습니다’라고 했어요.

신학교를 시작하려면 학교건물이 있어야지요.

제 집이 신학교 사역에 오병이어가 되고 싶어요.”

저희는 놀랐습니다. 최선교사님은 남편 되시는 장로님도 계시고, 아들도 미국에서 신학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보통 사람들은 재산을 자식에게 물려주는 데......

다시 여쭈어 보았습니다.

“정말로요?”

“그럼요. 터키에는 신학교가 필요하잖아요. 누군가가 하나님께 오병이어를 드려야 하지 않겠어요. 제가 드릴 게요.”

이렇게 해서 최선교사님과 저희들은 그날부터 매주 모여 기도회를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올 2014년 9월 가을학기부터 학생들을 모집하고 신학교를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저희 신학교는 다음과 같은 특성을 가진 학교가 되길 소망하고 있습니다.

1. 신학과 기술 교육을 함께 하는 학교

2. 정식학위를 받을 수 있는 학교(현재 미국의 ㅇㅇ대학교와 MOU 체결하려고 합니다)

3. 영어로 강의하는 학교

4. 재학생 모두가 기숙사 생활을 하는 학교

5. 졸업 후, 학생들이 교회개척을 할 수 있도록 돕는 학교

6. 터키인 학생만이 아니라 유럽, 중동, 중앙아시아 학생들이 함께 공부하는 국제학교

함께 기도해 주세요.

아울러, 학교를 운영하기 위해서는 후원자이사님들이 필요합니다.

또한 최목사님의 집(시가 1억 5천 만 원)을 오병이어로 하여 2억 원 정도 후원을 더 받아 자체 건물을 소유한 학교가 되길 기도하고 있습니다. 터키에서는 신학교를 하려면 교회 안에 있는 부속 종교교육 기관으로 있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예배당 건물로 인정받을 자체 건물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그 안에서 신학교를 할 수 있습니다. 저희는 이를 놓고 매일 기도하고 있습니다.

함께 기도해 주십시오.

한 소녀의 헌신이 한국 침례교단을 만들었듯이, 한 선교사님의 헌신이 터키에 복음의 부흥을 일으키는 도화선이 될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이 불길이 동역자 여러분들에게도 전달되어

신학교를 위해!

터키에 현지인 일꾼들을 세우기 위해 !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따라!

함께 꿈을 꾸고!

함께 동행 해 주시길 기대합니다!

선교는 이제까지 저희만 한 것이 아님을 압니다. 하나님과 함께 하신 여러분들의 믿음과 열정으로 된 것임을 알고 있습니다. 꼭 관심과 기도 부탁드립니다.

터키지부 일동

 

후원계좌: 외환은행 990-007954-913 터키 신학교입니다.

기타문의 사항은 yehrim@hanmail.net로 해 주시면 성심성의껏 설명해 드리겠습니다.